메뉴보기 검색창 열기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4.05 게시

마음이 많이 아프네요 ㅠㅠ

얼마전에 발견하게 된.. 아버님이 화장실을 가시기 불편해 하신다는 사실ㅠ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세종댁 2019-04-10 09:25
    ㅜㅜ 그러게요 마음이 천사같으시네요 아마 복을 많이 받으실것 같아요,. 나이 드실수록 혈행에 문제가 많이 생기시는것 같아요 대부분의 병이 생활습관과 먹는 식습관에서 비롯된다고 하던데 잘 챙겨드시고 스트레스 안받으시면 좋겠네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4.03 게시

부모님들 건강은 늘 신경이 쓰이는것 같아

작년에 퇴직하신 시아버지...30년 넘게 내내 일하셨는데퇴직하시구 나서 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미이즈맘 2019-04-04 12:00
    큰일은 아니실 것 같고... 전립선 비대증 같은 거 아닐까 싶네요ㅠ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3.20 게시

역시 재택알바가 더 빠르네요...

일자리 알아보다가...차라리 재택이 빠르겠다싶어 고민고민하다 재택알바를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익명 2019-03-21 17:09
    재택일 저는 하다가 때려쳤어요 차라리 밖에 오피스에서 생활하는게 저한텐 더 맞더라구요 ~ 살도 10키로나 쪄서 스트레스가..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3.11 게시

나이먹고.. .

입사하고 근무한지 13년차..인데 .. 결혼 출산 임신까지 내 청춘과 모두 함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익명 2019-03-13 17:29
    힘내세요 ㅠㅠ 먹고살기 너무 힘들어요 정말.. ~ ㅠㅠ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2.18 게시

이 표정으로 대하는 상사 ㅋ

맨날천날 저 표정으로 쳐다보네요 ㅋㅋㅋ친구가 보내준 짤인데 너무 적절해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옆집아줌마 2019-02-19 11:24
    혈압 참는 표정 ... 표현이 재미있네요 ㅎㅎ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2.14 게시

복직한지 8개월차 회사가 망했네요

아는 지인의 소개로 들어온 회사인데 아이낳고 유치원 보낼무렵부터 들어와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세종댁 2019-04-10 09:33
    저두 새직장 들어가서 수습만 3개월했는데 수습기간끝나니 회사가 문을 닫았지 뭐예요 ㅜㅜ 더 좋은 직장있으실 거예요 , 물론 구직 스트레스가 장난 아니시겠지만 ㅜㅜㅜ 힘내세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미즈톡톡톡 님이 작성/ 2019.02.08 게시

복직은 했는데 맘이 편치가 않네요..

복직한지 얼마 안됐는데 아이 두고 바깥에서 일하려고 하니까마음이 편치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익명 2019-02-11 14:20
    멋있습니다~ 저는 시도도 못하고있어요 능력있으니까 복직도 척척 하셨겠죠 ^^ 본인의 능력을 조금만 믿어보세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1.29 게시

아진짜 ~!!! 게임에 현질!!!!!!!!!!!

신랑이 모바일 게임에 현질을 지금 백만원 넘게 했어요 상여금 받ㄷ은거 쏟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옆집아줌마 2019-02-07 14:30
    세상에..... 백만원이나 모바일 게임에....ㅠㅠ 너무 속상하시겠어요 저는 등짝 스매싱..ㅋ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냠냠쩝쩝 님이 작성/ 2019.01.28 게시

곧 회사 복직 할 예정인데..



육아휴직으로 6개월 가량 쉬었는데이제 다시 회사로 복직 할 날이 얼마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옆집아줌마 2019-02-07 14:34
    아 옷 렌탈까지......특별한날 한복이나 드레스만 빌려 입는줄 알았는데... ..
    저는 저렴하고 깔끔해 보이는 옷 그냥 사입겠어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1.24 게시

손부터 올라가는 남편..

절 직접적으로 때리진 않아요근데 욱하면 손이 자주 올라가요 언젠가 때릴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울라 2019-02-07 14:39
    어떤 이유로도 폭행은 용납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직접 폭행은 하지 않아도 비슷한 행동을 하는 것도 용서 못할것 같아요
    남편분과 대화가 안되면 사회단체 등...상담센터의 도움을 받아 보라고 하고 싶어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1.21 게시

시엄니.. 저만 이렇게도.. 불편한지

시간이 세월이 그렇게 흘러도 전화한통 편하게 못하겠네요.. 70 조금 넘으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옆집아줌마 2019-01-24 11:51
    아 많이 속상하시겠어요~ 신랑님도 중간에서 입장이 곤란할것 같고, 연세 많으신 시어머님도 야,너 이렇게 말씀 하시는 분이시라면 대화가 쉽지 않을것 같아 안타깝네요 지혜롭게 잘 해결 되었으면 합니다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1.11 게시

일본다녀와서 생리불규칙...

일본에 3개월간 신랑 일때문에 따라간적이있어요 아이 교육도 시킬겸 일본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옆집아줌마 2019-01-11 14:42
    특별한 이유 없이 불규칙 할때도 많아요 너무 걱정하지 마시고 병원에 가셔서 진료 받아보세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1.02 게시

회사에 붙었는데 신정에 나오라고 해서 안

합격했다는 연락을 받고 기뻐했는데 신정에 나와야 한다고 .. 그래서 안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익명 2019-01-04 14:01
    헉... 신정에 나오라고 하다니 너무하네요 혹시 어떤 업종인지 여줘봐도 될까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9.01.02 게시

육아휴직 썼는데 아무래도 너무 눈치보이네

회사에서 큰맘먹고 육아휴직썼는데..... 중소기업이라 사람도 많이 없고 ..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울라 2019-01-08 17:25
    애가 아프면 이러지도 못하고 저러지도 못하고.... 난감하죠 마음 편안하게 가지시고 아이랑 좋은 시간 보내면서 재충전 하세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8.12.17 게시

만삭촬영 안해도 상관없겠죠? 후회할까요

신랑이랑 같이 가기로 했는데 저도 일하고 서로 맞벌이라..서로 너무 피곤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옆집아줌마 2018-12-18 10:17
    지나고 보면 괜찮아요 아줌마되어 뚱뚱해서 찍는 사진이랑 만삭 사진이랑 달라요 ㅎㅎㅎㅎ
    아이들도 재미있게 보고.... 저는 추천합니다 단 사진관 상술에 홀릭해서 너무 많이 찍지 마세요~ㅋ

게시글 자세히 보기 >

고민/익명익명 님이 작성/ 2018.12.14 게시

연말에 부모님 용돈.. 드려야하나요

남편이 드려야하지 않냐고 그러는데 흠보통 연말에 뭐 좋은곳 갔다오시라고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 울라 2018-12-18 10:07
    능력이 되면 드리고... 아니면 다른 방법으로 마음을 전할 수 있는 방법이 많지 않을까요? 편하게 생각하는게 좋을것 같아요

게시글 자세히 보기 >

더보기[1/2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