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검색창 열기

세상Q

11월부터 추가접종, 50대 연령층·기저질환자·얀센접종자
2021-10-29 조회 1,105


50대 연령층·기저질환자·얀센접종자 등 11월부터 추가접종자크게 글자작게 인쇄 목록

정부가 11월부터 50대 연령층과 기저질환자, 얀센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백신 추가접종(부스터샷)을 시작한다.

1단계 고위험군은 10월부터 추가접종을 시행 중이며, 일반 국민 추가접종은 국내외 연구결과와 국외 동향 등을 고려해 지속적으로 검토한 후 결정할 예정이다.

추가접종 대상 확대

추진단은 감염 및 중증·사망 위험, 돌파감염 등을 고려해 50대 연령층, 기저질환자, 얀센백신 접종자 등을 추가접종 대상 고위험군에 포함했다.

2단계 고위험군 중 11~12월 접종대상은 총 205만 명이다.

50대 연령층은 높은 치명률 등 위험도를 고려해 접종완료 후 6개월 경과자를 대상으로 추가접종을 실시한다. 28일 0시 기준 50대 접종완료자 약 791만 명 중 4분기 접종 대상은 약 32만 명이다. 사전예약은 11월 1일, 접종은 11월 15일부터 실시한다.

기저질환자는 코로나19 감염 시 중증·사망 위험이 높아 우선적으로 추가접종이 필요하다. 이에 내분비 장애, 심혈관 질환, 만성 신장 질환, 만성 호흡기 질환, 신경계 질환, 소화기 질환 등을 가진 기저질환자 중 의사의 판단에 따라 추가접종이 권고되는 대상자들에게 11월 1일부터 사전예약, 11월 15일부터 접종을 진행한다.

대상별 예약 및 접종 일정

148만 명에 달하는 얀센백신 접종자는 높은 돌파감염 비율과 접종자 다수가 활동성이 큰 청장년층인 점을 고려해 추가접종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기본 접종자 전체를 대상으로 접종 완료 2개월 이후 추가접종을 시행한다.

얀센 백신 접종자들은 위탁의료기관에서 mRNA 백신으로 접종받을 수 있고, 30세 이상 연령층 중 본인이 희망하는 사람은 얀센 백신으로 추가접종도 가능하다. 이 경우 보건소에 유선으로 연락해 확인 후 접종받을 수 있다.

사전예약은 28일 밤 8시부터 진행되며 접종은 11월 8일 시작된다.

이와 함께 코로나 1차 대응요원과 의원급 의료기관 및 약국 종사자 등 보건의료인, 돌봄 종사자, 특수교육·보육, 보건교사 및 어린이집 간호인력, 경찰·소방·군인 등 사회필수인력을 포함한 우선접종 직업군은 업무 특성상 감염·전파 위험이 높아 상반기에 우선접종을 실시한 대상으로 접종완료 후 6개월 경과자는 11월 1일부터 사전예약이 가능하고 11월 15일부터 접종 받을 수 있다.


추진단은 추가접종 대상이 점차적으로 확대되면서 다양한 형태의 기본접종과 국내 미승인 백신 접종 등에 대한 추가접종 세부 시행기준이 필요하게 됨에 따라 주요 연구결과와 국외 동향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세부기준을 마련했다.

접종백신은 기본적으로 mRNA 백신을 활용하며, 가급적 동일백신으로, 백신 종류가 2종을 초과하지 않도록 권고한다.

예외적으로 mRNA 백신 금기 대상(기본 접종 시 아나필락시스 등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 또는 연기 대상(기본접종 시 심근염·심낭염 등 이상반응 발생)에 해당하는 대상자는 의사 판단 아래 피접종자에게 적합한 백신으로 접종이 가능하며, 얀센 백신 기본접종자 중 희망자는 얀센 백신으로 접종 가능하다.

접종 용량은 모더나 백신을 활용한 추가접종은 기본접종 용량의 절반(0.25㎖, 항원량 50㎍)으로 시행하며, 그 외 백신은 기본접종과 동일한 용량으로 추가접종을 실시한다.

접종 간격은 원칙적으로 기본접종 완료 6개월이 지난 후부터, 가급적 8개월 이내에 추가접종을 시행한다.

다만 국외 출국, 질병 치료 등의 사유가 있을 경우 기본접종 완료 후 6개월을 기준으로 4주 전부터 추가접종 가능하다. 

또한 예외사항으로 면역저하자는 기본접종으로 면역형성이 불완전하고, 얀센백신 접종자는 돌파감염 발생 비율이 높은 점을 고려해 기본접종 완료 2개월 이후부터 추가접종을 권고한다.

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 예방접종기획팀(043-913-2309)

정책브리핑의 정책뉴스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 : 출처표


카카오톡으로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으로 스크랩 트위터로 스크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