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검색창 열기

생리/임신/피임

불임, 난임의 원인을 알고 대처하자
2018-06-07 조회 223 댓글 0
 

요즘 결혼 연령이 과거에 비해 많이 높아져서 35세가 넘어서 결혼하는 경우도 많아지고 있다. 결혼이 늦어진 만큼 출산하는 여성의 나이도 점점 높아지고 있는데다, 스트레스의 증가, 다이어트 등으로 유산과 기형아 출산의 위험도 커지고 있다.

의학적으로 여성이 임신하고 출산하기에 적당한 나이는 25세 전후이며 35세 전후로는 임신과 출산의 능력이 점차 감소해가기 시작해서 35세 이후에는 확실히 줄어든다. 물론 35세가 넘었다고 해서 무조건 임신이 어렵다는 것은 아니고, 불임이나 난임을 극복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아기를 35세 이전에 임신해 출산하는 것이 좋다는 의미다.

그러나 이런 생물학적 나이보다는 건강 나이가 더 중요하다. 20세 전후로 젊었어도 조기 폐경을 겪는 경우도 있고 40세가 넘어서도 건강한 아기를 출산하기도 하는 등, 실제 나이보다는 운동과 식이요법을 통해 건강 나이를 젊게 유지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 특별한 기능상의 문제가 아닐 때, 운동요법, 식이요법, 생활습관 개선 등을 통해 임신의 가능성을 충분히 높여갈 수 있기 때문이다.

 
불임의 원인 중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이 배란장애다. 이 외에 자궁문제로 인한 불임, 난관, 복막, 남성 문제로 인한 불임 등의 원인이 있다.

배란이 원활하지 않다.
한 달에 한번 난소에서 난자가 만들어져 나팔관으로 배출되는 배란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면 배란 장애가 생긴다. 배란장애가 생기는 원인으로는 다낭성난소증후군, 자궁내막증, 갑상선기능저하 또는 기능항진과 같은 호르몬 이상을 꼽는다. 이 외에도 비만과 체중감소로 인해 배란장애가 생기고, 이것이 무월경으로 진화해 생긴 불임도 늘어나는 추세다.
정자가 자궁경관을 통과하지 못한다.
자궁경관은 질 안에 사정된 정자가 자궁으로 이동하는 통로다. 정자가 이 통로를 통과하지 못하면 아기가 생기지 않는다. 자궁경관이 좁거나 정자의 이동을 도와주는 자궁경관 점액이 부족할 때 정자가 자궁경관을 통과하지 못한다. 또 자궁경관 점액에 정자의 이동을 방해하는 항정자 항체가 존재할 경우에도 임신이 어렵다.
나팔관이 막혔다.
나팔관은 배란된 난자와 정자의 이동통로면서 수정란을 자궁으로 보내는 역할을 한다. 이런 나팔관이 막히거나 좁아졌을 때, 염증이 생겼을 때는 불임이 된다. 나팔관은 자궁내막증, 자궁근종, 난관염으로 인해 막힐 수 있다.
자궁에 기능적 문제가 있다.
수정란이 자궁내막에 제대로 착상해야 임신이 되는데, 자궁내막에 착상하지 못하거나 착상했다가 유지를 못해서 유산이 될 때 불임이 된다. 착상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이유는 자궁 모양이 정상적이지 않은 자궁기형이나 자궁에 혹이 있는 자궁근종이 있을 때, 자궁내막에 유착이 있는 경우, 자궁내막에 염증이 있을 때 등이다. 이처럼 자궁에 문제가 있을 때 불임이 생긴다.
아빠에게 문제가 있다.
남성불임의 원인은 대부분 정자 형성에 문제가 있는 경우다. 정자의 수가 부족하거나 운동성이 좋지 않을 때, 정자의 모양이 정상적이지 못할 때, 정자가 전혀 없을 때 불임 문제가 발생한다. 이 외에도 정자가 이동하는 통로에 이상이 있을 때 생기는 불임, 정액 이상으로 인한 불임, 성기능 장애로 생기는 불임 등이 있다.
불임이 의심될 때는 지체하지 말고 병원을 방문해 진찰을 받아보도록 한다. 불임은 빨리 치료할수록 극복할 수 있는 확률이 높아지기 때문이다. 불임검사에는 생리 전후, 배란시기 등 생리와 맞추어 하는 검사가 따로 있기 때문에 불임여부를 판단하기 위해서는 한 달 정도의 시간을 둬서 검사를 받아야 확실해진다.
생리전.
난소기능과 자궁내막에 이상이 있는지 검사. 혈액, 소변, 매독 검사를 통해 임신을 방해하는 질환이 있는지 여부를 검사한다.
생리 시작 3~7일.
호르몬 검사를 통해 배란장애 검사, 엑스레이를 통해 자궁기형, 자궁유착, 자궁질환 유무, 난관 상태를 검사한다.
배란일.
배란일에 성관계 후 8~10시간 내에 정자가 자궁 내에 진입하는 과정에 장애가 있는지 여부를 검사한다.
생리주기가 28~30일 일 때 12~17일 사이.
경관점액검사, 난포호르몬 검사, 난포의 성장과 배란을 확인하는 초음파 검사를 한다.
시기와 상관없이.
정자와 난자의 만남을 방해하는 항체가 있는지, 항정자항체 검사를 한다.
ⓒ dreammiz - http://www.miz.co.kr

 


카카오톡으로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으로 스크랩 트위터로 스크랩
  • ※ url 입력 후 불러오기 버튼을 클릭하시면 자동으로 제목과 내용이 입력됩니다. (제목과 내용에 입력한 내용이 없을 경우)
TOP